구속된 의뢰인 딸 성추행한 변호사…징역형 집행유예_슬롯 램프가 켜집니다_krvip

구속된 의뢰인 딸 성추행한 변호사…징역형 집행유예_돈벌이 앱 티루리파_krvip

법률 조언을 해주던 사업가가 구속된 뒤 사업가 딸을 수차례 성추행한 변호사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22단독(판사 하진우)는 오늘(2일)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0대 변호사 A 씨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습니다.

A 씨는 자신의 의뢰인이던 한 기업 오너의 딸 B 씨를 2019년 6~7월 모두 7차례에 걸쳐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당시 아버지가 구속된 뒤 해외 유학 생활을 중단하고 한국으로 돌아온 B 씨는 A 씨가 관리하는 아버지 자금으로 주거비와 생활비를 마련하고 가석방 관련 논의를 위해 A 씨를 지속적으로 만날 수밖에 없었습니다.

법원은 "의뢰인의 딸인 피해자가 A 씨 도움을 받고 있어 명확한 거부 의사를 표시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여러 차례 추행해 죄책이 가볍지 않다"면서 "피해자가 허위 진술을 할 동기도 명백하다 보기 어렵다"고 판단했습니다.

또한, "A 씨가 피해자에게 전송한 메시지를 보면 피해자에게 이성적 호감을 느꼈고, 피해자가 충격을 받을 정도의 실수를 저지른 사실을 알 수 있다"면서 "A 씨도 수사기관에서 처음에는 신체 접촉이 없었다고 주장하다가 말을 바꿨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A 씨는 강제추행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하나 피해자가 법정에 이르기까지 사건 경위와 전후 상황에 대해 구체적이고 일관되게 진술하고 있다"면서 "피해자에게 용서받지 못한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